default_setNet1_2

이용섭 시장, 무등시장 찾아 상인 격려...'전통시장 이용 독려'

기사승인 2020.09.29  08:43:09

공유
default_news_ad1
   

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추석 명절을 앞둔 28일 오후 무등시장을 찾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인들을 격려하고 소비 촉진을 위한 장보기 행사에 참여했다.

이번 행사는 추석명절 물가안정 등 서민경제를 살피고, 온누리상품권으로 명절 제수용품·선물 구입을 독려해 지역시장 매출증대 및 전통시장 활성화 분위기를 제고하기 위해 마련됐다.

이 시장은 이날 무등시장에서 장보기를 하며 상인을 만나 현장의 목소리를 경청하고 격려했다.

상인들은 “매일 소독과 발열체크 등 방역을 철저히 해 안전한 시장을 만들었다”며 “시민들이 안심하고 방문해 주시길 바란다”고 강조했다.

광주시는 이번 추석명절 시민들이 안심하고 전통시장을 방문할 수 있도록 추석명절 전통시장 방역강화를 추진한다.

시장 전체를 대상으로 일주일에 3회 이상 방역을 실시하도록 하고 있고, 이를 위해 소독약제 1만3000여개, 약제분무기 37개 등 방역용품을 전통시장에 지원했다.

이어 이 시장은 ‘착한 임대료 인하 운동’을 적극적으로 주도하고 있는 착한임대인들을 만나 어려운 형편에도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큰 용기를 내준데 대해 고마움을 전했다.

송진태 무등시장 합자회사 대표 등 착한임대인들은 코로나19로 인한 매출감소로 임차인들이 어려움에 처하자 지난 3월부터 무등시장 13개 점포의 임대료를 20% 할인하는 착한 임대인 운동을 추진하고 있다.

이용섭 시장은 “광주시와 상인들이 방역을 철저히 해 안전한 만큼 이번 추석연휴엔 많은 시민들이 전통시장을 이용해 주시길 바란다”며 “다만 어제 브리핑 했듯이 추석 특별방역대책을 추진하고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조치를 2주간 유지되는 등 방심은 금물로, 시장 이용 시 마스크 착용은 철저히 지켜주시길 부탁드린다”고 말했다.

한편, 광주시는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▲전통시장 시설현대화 사업(8개 시장, 11억원) ▲주차환경개선사업(3개 시장, 34억원) ▲특성화사업(8개시장, 31억원) 등 각종 전통시장 지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며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.

최미영 기자 mi0220@evernews.co.kr

<저작권자 © 에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